검색
X

불법 화장품 판매업자 23명 입건

2019.07.08


부산시에서 화장품을 불법으로 제조•판매하고 거짓•과대 광고를 한 화장품 업체 등이 적발되었다고 합니다.


----


최근 부산시 특별사법경찰과는 화장품 및 의약품을 대상으로 소비자 기만행위에 대하여 수사를 한 결과 업체 17곳의 관계자 23명을 약사법과 화장품법 위반으로 형사입건 했다고 밝혔습니다.


17 곳 중 A사는 사용기한이 지난 제품의 제조번호를 지우고 사용기한을 늘려 판매가 가능하도록 한 견본제품을 창고에 보관하다가 적발이 되었으며, B사의 경우는 2개의 일반화장품 제품에 의약품으로 잘못 인식이 될 수 있는 문구를 사용하였고, C사와 D사도 일반화장품을 의약품이나 기능성화장품으로 오해할 수 있는 문구를 사용하다가 적발 되었다고 합니다.


----


부산시 특별사법경찰과는 지속적으로 단속을 강화할 것이며, 안전하고 효과가 입증된 제품인지 식약처 허가 여부 등을 충분히 확인하고 구매하여야 한다고 하였습니다.


- 출처 : 서울경제 / 조원진 기자

- 기사 전문 보러가기

https://www.sedaily.com/NewsView/1VLK9ZI6KC



이메일 주소 수집 거부
본 사이트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를 전자우편 수집프로그램이나
그 밖의 기술적 장치 를 이용해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
이를 위반 시에는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
창닫기
개인(신용) 정보처리 약관
• 개인(신용) 정보 처리에 관한 동의
• 제공받는자 : ㈜와이에스환경기술연구원
• 제공항목 : 이름, 업체/학교명, 연락처, 이메일
• 수집목적 : 서비스 이용에 따른 답변 및 분쟁의 해결 등
• 보유 및 이용기간 : 정보기입 후 1개월
• 거부권 및 불이익 : 이용자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
  수 있습니다. 다만 동의하지 않을 경우 서비스의 제공이 불가할
  수 있습니다.
확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