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X

입술용 화장품, 알레르기 유발 타르색소 강화 필요

2020.04.06


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립스틱 등의 입술용 화장품에서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는 색소가 사용되었다고 합니다.


---


5일 한국소지자원에서 입술용 화장품 제품 625개를 조사한 결과 615개 제품에서 총 20종의 색소를 사용하고 있는 것을 확인하였다고 합니다.


입술염 등의 피부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진 적색202호와 두드러기 등의 피부 알레르기 반응이나 천식•호흡곤란을 일으킬 수 있는 황색4호와 황색5호도 포함되어 있었습니다.


또한, 일부 제품에 사용된 적색2호와 적색102호는 미국에서는 사용이 금지되어있지만 국내에서는 영•유아와 만 13세 이하 어린이 화장품 이외에는 사용이 가능한 실정입니다.


---


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를 바탕으로 업체에는 표시 개선을 권고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일부 타르 색소의 사용 제한을 검토해 줄 것 등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합니다.


- 출처 : 이데일리 / 이윤화 기자

- 기사 전문 보러가기

https://www.edaily.co.kr/news/read?newsId=01193926625733168&mediaCodeNo=257&OutLnkChk=Y



이메일 주소 수집 거부
본 사이트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를 전자우편 수집프로그램이나
그 밖의 기술적 장치 를 이용해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
이를 위반 시에는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
창닫기
개인(신용) 정보처리 약관
• 개인(신용) 정보 처리에 관한 동의
• 제공받는자 : ㈜와이에스환경기술연구원
• 제공항목 : 이름, 업체/학교명, 연락처, 이메일
• 수집목적 : 서비스 이용에 따른 답변 및 분쟁의 해결 등
• 보유 및 이용기간 : 정보기입 후 1개월
• 거부권 및 불이익 : 이용자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
  수 있습니다. 다만 동의하지 않을 경우 서비스의 제공이 불가할
  수 있습니다.
확인